한국시네마테크협의회
필름 라이브러리 소개
지역순회상영
서울아트시네마 소개
NOTICE
NEWS
Q&A
극장안내
좌석배치도
대관안내
서울아트시네마 상영시간표
2020 폴란드 영화제 Polish Film Festival
2020 포르투갈 영화제 - 주목해야 할 여성 감독들
2020 스페인영화제 Spanish Film Festival
<내언니전지현과 나>, <에듀케이션> 특별 상영
프로그램 데이터베이스
필름 데이터베이스
관객회원
이메일서비스신청
시네마테크의 친구들
후원안내
분류 : 자체프로그램
제목 : 영화·희망·나눔 영화인 캠페인
일시 : 2011.03.28.Mon
주최 : (사)한국시네마테크협의회, 씨네21, 아름다운재단, 여성영화인모임, 영화인회의, 영화제작가협회, 한국독립영화협회
후원 : 영화진흥위원회
티켓 : 무료. 이메일로 신청접수 (선착순 마감)
문의 : 02-741-9782
웹    : www.cinematheque.seoul.kr

Untitled Document

영화·희망·나눔 영화인 캠페인
시선의 폭력, 시선의 정치 <시선 너머>

한국시네마테크협의회와 아름다운재단, 여성영화인모임, 영화인회의, 영화제작가협회, 한국독립영화협회는 지난 2007년 4월부터 매월 정기적으로 '영화·희망·나눔 영화인 캠페인'을 펼치고 있습니다.

영화인 캠페인에서는 매달 한 번 상영회를 열어 사회, 문화 소외계층과 함께 영화를 보고 이야기를 나누는 자리를 마련하고 있으며, 영화인과 영화를 좋아하는 사람들이 매달 아름다운재단에 소정의 기부금을 납부하여 영화인 캠페인 기금을 조성, '청소년들의 자발적 문화 활동'을 증진하는 사업을 지원하고 있습니다. 또한, 일반인들의 관람 신청 이전에 아름다운재단의 '문화나눔'과 연계하여 소년, 소녀 가장, 사회복지시설, 공부방 이용 아동 및 청소년들을 초대하고 있으며, 시민사회단체 활동가들과도 좌석을 나누고 있습니다.

2011년 3월 '영화인 캠페인' 상영회에서는 국가인권위원회의 2010년 프로젝트로 제작된 인권영화 <시선 너머>를 상영합니다. <시선 너머>는 2010 부산국제영화제 『한국영화의 오늘-비전』 부문 초청작으로 최첨단 정보화가 주는 생활의 편리함에 익숙해진 현대인들에게 당신의 안전은 정말 안전한지와 우리 주변에 함께 살고 있는 다문화인들을 바라보는 우리 시선의 체온이 몇 도 인지를 묻고 있다. 다섯 개의 에피소드로 이루어진 옴니버스 영화로 연출은 강이관, 부지영, 윤성현, 김대승, 신동일 감독이 각각 참여했습니다. 강이관 감독의 <이빨 두 개>는 북한을 떠나 남한으로 오는 사람들의 이야기입니다. 부지영 감독의 <니마>는 소위 ‘불법체류자’라 불리는 미등록 이주노동자 니마와 한국 여성 정은의 힘겨운 일상을 통해 저마다 자리한 삶의 마디는 고단할지라도 연대와 희망은 결국 ‘관계’에서 찾을 수밖에 없음을 보여줍니다. 윤성현 감독의 <바나나쉐이크>는 이주 노동자를 생각할 때 스테레오 타입으로 떠오르는 ‘악랄’한 한국인 사장님과 피해 입는 ‘착한’ 외국인에 대해 반문하고 있습니다. 김대승 감독의 <백문백답>은 합법적이라 할지라도 우리가 가늠하기 어려운 개인 정보의 수집과 통제가 사람을 위협하는 가장 강력한 무기가 될 수 있음을 섬뜩하게 경고합니다. 신동일 감독의 <진실을 위하여>는 누가, 어떻게, 왜 평범한 사람들의 행복을 앗아가는가에 주목합니다.

안정된 연출력의 중견감독부터 국내외 영화제에서 그 참신함과 가능성을 인정받은 신예 감독에 이르기까지 다섯 감독들이 전하는 3월 영화인 캠페인 상영작 <시선 너머>는 인간에 대한 따뜻한 시선과 함께 현 사회를 돌아볼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입니다. 관객 여러분의 많은 관심과 성원 바랍니다.


1. 시선 너머 강이관, 부지영, 윤성현, 김대승, 신동일 2010 | 한국 | 144min | Color

2011.03.28.Mon 19:30


회사소개 | 개인정보보호정책 | Contact Us

Copyleft ⓒ 2003 알지보드. All rights not reserved.


알지보드는 누구나 다운로드 받아 자유롭게 사용할수 있습니다.
저작권 표기를 자유롭게 삭제, 수정하여 사용할 수 있으며 재배포도 가능합니다.

 

사업자등록번호 101-82-09353ㅣ(사) 한국시네마테크협의회(서울아트시네마)
대표자명 최정운ㅣ서울시 종로구 돈화문로 13 서울극장 1층(관객라운지, 사무실) / 3층(극장)ㅣ02-741-978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