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 포르투갈 영화제 > 프로그램 아카이브

본문 바로가기

프로그램 아카이브

2022 포르투갈 영화제

본문

제목 : 2022 포르투갈 영화제
일시 : 2022년 12월 14일(수) ~ 22일(목)
주최 : (사)한국시네마테크협의회, 주한포르투갈대사관
후원 : 영화진흥위원회, 서울시, 서울영상위원회, 포르투갈 시네마테크, 카몽이스 재단
티켓 : 일반 8,000원, 단체/청소년/경로/장애인 6,000원, 관객회원 5,000원
문의 : 02-741-9782
웹 : www.cinematheque.seoul.kr

프로그램 소개


올해로 8회째를 맞는 “2022 포르투갈 영화제”는 포르투갈의 거장과 젊은 감독들이 만든 신작들, 그리고 포르투갈 영화사의 대표적인 고전을 새롭게 만날 수 있는 귀중한 자리입니다. 서울아트시네마와 주한포르투갈대사관이 공동으로 주최하고 12월 14일(수)부터 22일(목)까지 열리는 이번 포르투갈 영화제에서는 미구엘 고메스의 신작인 <더 트스거오 다이어리>(2021), 히타 아세베두 고메스의 <내림 마장조 삼중주>(2022), 올해 세상을 떠난 철학자이자 미술 비평가인 장 루이 셰페르가 참여한 <죽음의 무도, 해골 그리고 환상들>(2019) 등 최근 포르투갈 영화의 경향 및 성취를 확인할 수 있는 다섯 편의 영화를 상영합니다. 또한 최근 디지털로 새롭게 복원한 포르투갈 영화사의 고전 영화  두 편도 함께 상영합니다. 레이탕 드 바로스의 <바다의 마리아>(1930), 파울루 호샤의 <사랑의 섬>(1982)을 통해 포르투갈의 고유한 정취를 지닌 아름다운 세계를 만나보시기 바랍니다. 


1952년생인 히타 아세베두 고메스는 절제되고 단정한 영화 스타일 속에 감정의 복잡한 타래를 섬세하게 풀어놓는 감독입니다. 에릭 로메르의 연극 각본을 원작으로 한 신작 <내림 마장조 삼중주>(2022) 역시 일상의 공간과 두 명의 배우라는 기본적인 요소들로 연인들의 마음 속 잔잔한 물결을 그려냅니다. 철학자 장 루이 셰페르의 예리한 지적 성찰을 확인할 수 있는 다큐멘터리 <죽음의 무도, 해골 그리고 환상들>도 함께 감상할 수 있으니 더 많은 관심을 바랍니다. 

<알마 비바>(2022)와 <수퍼 내추럴>(2022)은 지금 포르투갈에서 가장 많은 주목을 받고 있는 두 신인 감독의 장편 데뷔작입니다. <알마 비바>는 한 어린아이의 조금은 특이한 성장담을 통해 현재 사회를 다른 관점에서 낯설게 바라보기를 주문하는 강렬한 작품입니다. ‘실험 영화’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는 <수퍼 내추럴>은 처음부터 끝까지 낯선 이미지들의 독특한 몽타주를 통해 세계를 지각하는 우리의 오래된 방식에 질문을 던집니다. 

새롭게 디지털로 복원을 마친 포르투갈 영화사의 고전도 만날 수 있습니다. 2015년 서울아트시네마에서도 35mm 필름으로 상영한 적 있는 파울루 호샤의 <사랑의 섬>(1982)은 ‘이국적인 정서’를 영화로 어떻게 표현할지 고민한 야심찬 작품이며, 포르투갈 영화사를 이야기할 때 빠지지 않는 <바다의 마리아>(1930)는 영화의 이미지가 관객에게 어떤 아름다움과 감동을 줄 수 있는지 새삼 일깨워주는 필견의 작품입니다. 


“2022 포르투갈 영화제”의 상영작들에는 <트스거오 다이어리>, <내림 마장조 삼중주> 등 코로나 격리라는 힘든 조건 속에서 만든 영화들이 있어 의미가 더욱 특별합니다. 2022년을 마무리하고 새로운 한 해를 준비하는 시기, 여전히 또다른 희망을 꿈꾸고 있는 포르투갈의 영화들과 함께 따뜻한 시간 보내시길 바랍니다. 


◆개막식

일시│12월 14일(수) 오후 7시 30분

개막작│<더 트스거오 다이어리>(미구엘 고메스, 2021)


◆시네토크  

일시│12월 17일(토) 오후 3시 10분 <죽음의 무도, 해골 그리고 환상들> 상영 후 

진행│이라영 예술사회학 연구자


2022 포르투갈 영화제” 온라인 예매 오픈 일정

― 관객회원 사전예매 오픈: 12월 5일(월) 오후 2시

― 일반 예매 오픈: 12월 8일(목) 오후 2시

(상기 일정은 변동될 수 있습니다.)

 




상영작 목록


1 내림 마장조 삼중주 히타 아세베두 고메스 2022 | 포르투갈 | 127min | Color
2 죽음의 무도, 해골 그리고 환상들 피에르 레온, 히타 아세베두 고메스, 장 루이 셰페르 2019 | 포르투갈, 프랑스, 스웨덴 | 110min | Color
3 더 트스거오 다이어리 미구엘 고메스, 모린 파젠데이루 2021 | 포르투갈, 프랑스 | 102min | Color
4 알마 비바 크리스텔레 알베스 메이라 88min | 포르투갈, 벨기에, 프랑스 | 88min | Color
5 수퍼 내추럴 호르헤 제이콤 2022 | 포르투갈 | 85min | Color
6 바다의 마리아 주제 레이탕 드 바로스 1930 | 포르투갈 | 108min | B&W
7 사랑의 섬 파울루 호샤 1982 | 포르투갈, 일본 | 170min | Color


상영시간표


12.14 Wed

16:30    내림 마장조 삼중주   (127min)

19:30    트스거오 다이어리   (102min)

12.15 Thu

17:00    바다의 마리아   (94min)

12.16 Fri

16:30    사랑의 섬   (170min)

20:00    알마 비바   (88min)

12.17 Sat

13:00    수퍼 내추럴   (95min)

15:10    죽음의 무도, 해골 그리고 환상들+시네토크 이라영   (110min)

19:00    내림 마장조 삼중주   (127min)

12.18 Sun

13:00    바다의 마리아   (94min)

15:30    사랑의 섬   (170min)

19:00    트스거오 다이어리   (102min)

12.21 Wed

16:30    죽음의 무도, 해골 그리고 환상들   (110min)

12.22 Thu

15:00    수퍼 내추럴   (95min)

17:10    알마 비바   (88min)



2월 수요단편극장 "댄싱 인 더 쇼츠! 나는 슬플 때 춤을 춰"

2023년 2월 22일(수) 오후 7시 30분

댄싱 인 더 쇼츠!나는 슬플 때 춤을 춰세상에는 말로 표현할 수 없는, 말로 표현될 수 없는 것들이 존재합니다. 그리고 우리는 그것들의 한계를 함부로 재단할 수 없습니다. 때론 말이 아닌 몸짓이 언어로서 작용합니다. 꿈, 상상, 관계, 그리고 삶은 움직이는 몸…

시네마테크 영화학교 “영화의 질문(들) Questions of Cinema”

2023년 2월 21일(화), 28일(화), 3월 7일(화), 14일(화) / 오후 7시 30분

지난 2017년, 시네마테크에서는 ‘지금 영화란 무엇인가’라는 주제로 연속 강좌를 개최한 바 있습니다. 6년의 시간이 흘렀고, 코로나 감염확산 이후 그리고 새로 변모한 환경에서 여전히 영화가 소멸의 문턱을 넘고 있다는 주장이 다시 들려오고 있습니다. 영화에 대한 질문은…

2023 베니스 인 서울

2023년 2월 16일(목) ~26일(일)

시네마테크 서울아트시네마는 베니스비엔날레, 주한이탈리아문화원과 함께 “2023 베니스 인 서울”을 2월 16일(목)부터 26일(일)까지 진행합니다. 올해로 11회를 맞는 “베니스 인 서울”은 세계에서 가장 긴 역사를 지닌 국제영화제인 베니스영화제의 최신 상영작을 서울에…

2023.2 굿애프터눈 시네마테크

2023년 2월 16일(목) ~ 26일(일)

평일 낮 시간 동안 서울아트시네마에서 만나는 “굿애프터눈, 시네마테크” 2023년 2월 상영작은 올리비에 아사야스 <이마 베프>(1996), <데몬러버>(2002), <5월 이후>(2012)입니다.